mobile_menu

부산시, 부산형 '베이비부머 일자리사업' 본격 가동

부산시는 5월부터 장년층의 일자리를 지원하는 ‘부산형 베이비부머 일자리사업’을 본격 가동합니다!


‘부산형 베이비부머 일자리사업’은 고용유연화 등에 따라 조기퇴직을 맞이하기 시작한 베이비부머 등 장년층을 위해 사회공헌사업, 시장형사업, 장년인턴십 등 일자리를 지원하는 것인데요.

 

시는 자치구·군을 통해 사업운영을 신청한 시니어클럽, 복지관, 비영리법인 등의 사업계획 등을 심사하여 1차로 동구, 부산진구, 해운대구, 연제구, 사상구 등 5개 자치구의 11개 사업을 선정, 총 200여 명이 사업에 참여합니다.



먼저, 사회공헌사업은 참여자의 전문성과 경력을 활용한 사회적일자리 및 봉사성 성격의 사업으로 총 120명이 사업에 참여합니다. △(사)한국노후생애설계전문가협회의 ‘인생 이모작 해피 콜센터’를 비롯해 △지역아동센터 등 학습지도 △전통시장, 주민공동체사업 등 경영지원, △중중증장애인의 직업재활과 사회생활적응 및 평생교육 지원 △다복동사업 통합사례관리 업무 지원 △일자리사업단 판로개척, 마케팅 등 지원 △청소년 유해환경 감시 및 정화활동 등 9개 사업을 지원합니다.



또한, 시장형사업은 참여자의 안정적 소득 지원을 위한 사업으로 △연제구시니어클럽에서 ‘다방 빵&디저트 사업단’이 선정돼, 30여 명이 참여하게 됩니다.


마지막으로 인턴십사업은 △장노년일자리지원센터에서 정부의 인턴지원 사업에서 제외된 소상공인 중 참여자에게 기술, 경영 등 전수가 가능한 5인 미만 사업체를 위주로 50명의 장년인턴십을 지원하는 사업인데요. 일자리 창출과 동시에 최근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 대한 경영지원 효과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올해 7월경 공모를 통해 2017년 2차 사업을 선정할 예정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rackback : 0 Comment : 0
prev 1 ··· 159 160 161 162 163 164 165 166 167 ··· 4723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