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bile_menu

부산 도심지에 반려동물 복지·문화센터 개소!



댕댕이와 냥이를 기르는 부모님들 주목!

오는 11월22일 ‘반려동물 복지·문화센터’가 문을 엽니다. 지난 3개월간의 시범운영 후 마친 후 정식 개소하는데요.


연제구 거제동에 생기는 이 센터는 반려동물과 보호자를 위한 복합지원센터입니다. 총 3층 366㎡ 규모이고요. 센터에서는 반려동물 입양지원뿐 아니라 요즘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보호자 펫티켓 교육, 반려동물 행동치료, 유아·초등학생·청소년 등을 대상으로 한 동물사랑 체험교육도 함께 진행합니다.

 



부산의 반려동물사육가구는 전체가구수의 15~16%를 넘고, 매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나, 이와 함께 이웃 간 분쟁, 유기동물발생, 동물학대, 안전사고 등이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실정입니다.

 

우리시는 이러한 문제들을 단속과 처벌보다는 보호자 교육과 시민들과의 소통을 통해 근본적으로 예방하고 해결하고자 센터를 운영합니다.




센터에 입소된 동물은 건강검진과 배변훈련 등 행동교육, 중성화 수술 등을 거친 후 평생을 함께할 가족들에게 입양됩니다. 지난 3개월(9월~11월)간의 시범운영 기간 중 ‘제5회 동물사랑축제’때 만난 말티즈(3세, ♂) ‘해피’를 입양한 안00(사직동 39세) 씨는 “해피 입양 후 핸드폰이나 TV 대신 가족들과 함께 하는 시간들이 많아졌다. 반려견을 키워본 경험이 없어 걱정이었는데 어린강아지 보다 배변훈련 등 부담감이 적고, 유기동물 입양으로 아이들에게 교육적인 효과도 크다”라면서 홍보대사를 자처했습니다.

 

우리시는 반려동물 복지문화센터가 반려동물 가족 간의 소통의 허브가 되고 부산시민 모두가 공감하는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정착을 위한 선도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Trackback : 0 Comment : 0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 1322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