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bile_menu

[겨울안전시리즈] 저온화상 주의편


보통 고온의 열을 통해서만 화상을 입는다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은데요. 비교적 높지 않은 40정도의 열에 장시간 노출되었을 때도 화상을 입는 경우가 발생하곤 합니다. 이를 저온화상이라 하며 특히 전기장판, 핫팩 등 온열제품의 사용이 증가하게 되는 겨울철에 많이 발생하게 됩니다. 오늘은 저온화상 주의사항과 예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해요~


저온화상은 고온화상처럼 증상이 즉각적으로 나타나지 않아 간과하기 쉬운데요. 오랜 시간 온열제품을 사용한 뒤, 피부가 빨갛게 달아오르고 가려움과 따가운 증상이 계속된다면 저온화상을 의심해봐야 합니다. 심할 경우 열성 홍반이나 색소침착 현상으로 나타나는데, 열에 장시간 노출된 부위에 생기는 붉은 반점 모양의 열성 홍반은 시간이 지나면서 점차 사라지지만 화상 부위의 피부색이 변하는 색소침착 현상은 1년 이상 지속되기도 합니다.



온열제품의 장시간 사용으로 화상을 입었을 경우, 생리식염수 또는 흐르는 물로 화상 부위를 씻어 낸 후 붉어진 피부에 화상연고를 발라 응급조치를 취합니다. 화상이 심할 경우에는 응급조치를 취한 후 즉시 병원을 방문해 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온열제품을 장시간 연속으로 사용하지 않고 일정 시간 사용 후에는 잠시 꺼두는 것이 좋습니다.


고온 화상과는 달리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피부 손상을 일으키는 저온화상! 심하면 2도 화상까지 입을 수 있으니 저온화상 예방법을 숙지하고 실천하여 안전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해요~



Trackback : 0 Comment : 0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 69 next